quick menu
커뮤니티
프리랜서
결제
quick menu
ezisam HOMECONTACT USSITEMAPENGLISHJAPANESECHINESE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활동상황
묻고답하기
자유게시판
홈다음커뮤니티다음뉴스
혈관통로 임상진료지침’ 한글 번역본 출간
2020-11-27 10:52:41 272
혈관통로 임상진료지침’ 한글 번역본 출간

대한중재신장학연구회 김성균 회장, “건강한 투석혈관 유지 큰 도움” 기대

김현기 기자승인 2020.11.27 05:57

[의학신문·일간보사=김현기 기자] 대한신장학회(이사장 양철우) 산하 대한중재신장학연구회는 혈관통로에 관여하는 의료진을 위해 ‘임상진료지침 2019년 개정판 한글 번역본’을 출간했다.

 이번 진료지침은 미국신장재단 KDOQI(Kidney Disease Outcomes Quality Initiative) 개정판으로,영문 원본(엘스비어, Elsevier inc.)을 한글로 번역해 출간됐다.

 특히 이번 진료지침판을 위해 혈관통로의 평가 및 처치에 정통한 15명의 신장내과 교수 및 전문가가 번역에 참여했으며, 전문적인 용어를 한글로 정리하고 이해하기 쉬운 문장으로 내용을 표현하여 혈관통로에 관심이 있는 누구라도 쉽게 진료지침을 접할 수 있도록 했다.


혈관통로란 말기신부전 환자가 혈액투석을 받기 위해 동맥과 정맥을 연결하는 수술을 통하여 만든 혈관을 말한다
 아울러 기존과 달리 환자 중심의 혈관통로 생애계획 설정을 강조하고, 혈관통로의 종류와 특성,조성 방법,투석혈관의 임상적 평가,적절한 천자 방법,합병증의 평가와 처치등에 대한 방대한 내용이 모두 285페이지에 걸쳐 담겨 있다.

 중재신장학연구회 김성균 회장(한림대학교성심병원 신장내과)은 “만성콩팥병 환자에 있어 혈관통로는 생명선과 같은데 이를 올바로 잘 관리해 혈액투석에 적합한 상태로 오랜기간 유지하는 것은 환자와 모든 의료진의 공통된 희망”이라며 “진료지침은 혈관통로와 관련된 전반적인 진료의 질이 향상되고 환자의 건강한 투석혈관 유지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저작권자 &#169; 의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멕시코 한류, 그림책으로 잇는다…번역대회 첫 개최
한국고전번역원, 미출간 누적 원고 333권

 

목록